영화 "프리미엄 러쉬". 자전거 매니아라면 한번씩 보셨을 법한 영화죠. 이 영화에서 주인공 조셉 고든 래빗이 타고 다니는 자전거는 픽시 자전거입니다. "픽시"는 "싱글 기어" 자전거의 일종이라고 할 만 한데요. 기어 변속이 불가능합니다. 따라서 변속기가 없습니다. 변속기가 없으니 가볍죠. 물론 프레임은 대부분 크로몰리라서 프레임 무게까지 감안하면 놀랄만큼 가볍지는 않습니다.



프리미엄 러쉬에 등장한 바이크.



그러나 픽시는 좀 특별한 싱글 기어 자전거이기도 한데요. 뒷 바퀴 허브에 붙어 있는 것이 일반적인 프리휠이나 스프라켓이 아닙니다. 일반적인 프리휠이나 스프라켓은 힘을 한 방향으로만 전달합니다. 페달을 돌려보면 알 수 있는데요. 정 방향으로 돌리면 힘이 체인을 통해 바퀴로 전달되지만, 역 방향으로 돌리면 헛 돕니다. 그래서 내리막에서 페달을 돌리지 않고도 앞으로 나아갈 수 있죠. 그러나 픽시는 양 방향으로 전부 힘을 전달할 수 있는 구조라서, 내리막에서도 페달을 밟아야 앞으로 갑니다. 또한, 페달을 역 방향으로 밟으면 뒤로 갑니다. -_-;


그래서 브레이크가 사실 필요가 없습니다. 페달을 힘줘 누르고 있으면 자전거가 앞으로 나가질 않거든요. (물론 천천히 페달을 밟아 속도를 줄이는 것이 제일 안전합니다.) 프리미엄 러쉬에서도 그런 테크닉을 사용해 자전거를 세웁니다. (무릎에는 엄청 안좋을지도.) 





프리미엄 러쉬에 등장한 픽시 자전거는 Affinity Metropolitan이라는 모델로, Affinity Cycle에서 제작한 물건입니다. (해당 상품의 링크는 http://affinitycycles.com/store/affinity-metropolitan-track-frameset.html 입니다.) 가격은 $475정도로, 대략 50만원 정도라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Quick Overview

• 4130 Cromo Tubing
• 74/75 degree track geometry, horizontal top tube
• brazed rear dropout
• 120mm rear spacing
• Affinity lugged 1 inch straight blade fork chrome plated
• Fits 27.2 seat post
• Frame and Fork drilled for brakes
• Premium Rush pure white
• The Met bowling ball sparkle blue with Orange decals


일단, 위와 같은 스펙입니다. 'brazed rear dropout'을 갖춘 프레임이라는 것이 특색이고, 역시 크로몰리 재질의 프레임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안타깝게도 국내에는 저런 자전거를 판매하는 곳이 없습니다. 조금 저렴하게만 나온다면 찾는 사람들이 제법 있을 것 같은데 말이죠. 


픽시가 부담스러운 분은 싱글기어로 저런 사이클을 흉내낼 수도 있겠는데요. 일단 삼천리 NEXT같은 10만원 대의 저렴한 사이클을 하나 산 다음에, 드랍바를 불혼바로 바꾸고, 브레이크는 뒷 브레이크 하나만 남겨놓고, 코바이크 같은 곳에서 싱글기어 프리휠을 사서 뒷 바퀴 프리휠을 교체한 다음에, 앞 변속기와 뒷 변속기는 전부 제거하고, 앞 크랭크의 체인휠은 원하는 단수로 하나만 남겨놓은 다음에, 체인 길이를 조정하면 됩니다. 체인을 적절히 분해한 다음 원하는 길이만큼 남겨서 체인링크로 다시 이으면 되는데, 체인 길이를 조정하는 작업이 아마 제일 까다로울 겁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이병준

댓글을 달아 주세요